여금호빙고
访问量
1,307
各国解说:
과거에 여금호는 빙고이다. 대지가 다시 따뜻해진 후, 이 지역은 시냇물이 흐르는 웅덩이이며, 옆에 대림사 사원이 있다. 시인 백거이는 이 곳에서 저명한 시편 “대림사의 복숭화꽃을 읊노라”를 쓰게 되었다. 1961 년에, 사람들은 얼음 입구 근처에 댐을 건설하여 인공 호수를 구축했다. 깊은 밤, 산비탈의 물이 호수에 떨어지는 것이 마치 거문고 선율을 방불케 하여 여금호라는 이름을 가지게 되었다.